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원특별자치도교육청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2차 공모 업무협약 마무리

기사승인 2024.06.07  10:24:27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교육발전특구 시범사업의 안정적인 추진을 위한 상호 이해와 협력 증진 약속”

   
▲ 강원도교육청사전경(사진=강원도교육청)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강원특별자치도교육청은 7일 평창군, 횡성군, 홍천군과 각각 해당 군청에서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2차 지정 및 지역교육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강원특별자치도교육청은 평창군, 횡성군, 홍천군과의 ‘교육발전특구 시범사업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통해 △교육발전특구 시범사업의 안정적인 추진을 위한 상호 이해와 협력 증진을 약속하고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운영기획서 마련 △교육 발전 전략 수립 △시범지역 내 지역인재 양성 혁신 시스템 구축 △공교육 분야 연계 지원 확대 △지역 균형 발전 및 정주 여건 개선 등에 대한 협약 주체들의 상호 적극적인 협력관계 유지를 다짐했다.

평창군은 군민 모두가 만족하는 돌봄시스템 구축, 미래인재 양성 및 공교육혁신, 평창동계올림픽 유산을 활용한 사업 등 관련 자원을 총동원한 행복교육도시 평창을 위한 도교육청과 협력관계 강화를 약속했다.

횡성군은 지역균형 늘봄시스템 구축, 권역 학교별 특성화 교육, 4차 산업의 전문인력 양성 등을 통해 정주인구를 확보하고 미래인재를 양성해 지역 선순환 구조를 완성하기 위한 도교육청과 지속적 협력관계를 강조했다.

홍천군은 원스톱 교육거버넌스 구축을 통해 늘봄학교 지원을 통한 돌봄 강화, 공교육혁신 지원, 농촌유학 및 다문화 교육 등 교육의 다양성을 추구하기 위한 도교육청과의 협력을 강조했다.

강원특별자치도교육청은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2차 공모를 위해 강원자치도의 9개 시·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획서 컨설팅, 도교육청 추진단 실무자협의회 실시 등 다양한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신경호 교육감은 “지난 1차 공모에 도전한 춘천, 원주, 화천이 모두 선도지역으로 선정됐다”며 “2차에는 교육부의 교육발전특구 사업비 한정 및 많은 시도의 참여로 1차보다는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강원의 많은 시·군이 시범지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각 지역의 특색을 살린 교육 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소통하며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