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규모 4.8 지진 발생

기사승인 2024.06.12  17:24:36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관계부처와 지자체의 추가 지진 발생 대비 철저한 상황관리 요청

   
▲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규모 4.8 지진 발생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정부는 부안군 지진 발생 피해상황 파악 및 대응을 위해 12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개최해 관계기관의 피해 및 주요 조치사항을 점검했다.

행안부, 교육부, 농식품부, 산업부, 환경부, 국토부, 기상청, 소방청, 경찰청, 산림청, 원안위, 방통위, 전북도, 부안군 등 14개 기관 중대본 회의에서는 기관별로 소관시설에 대한 긴급점검 결과와 피해 현황 및 그에 따른 주요 조치사항을 발표했으며 현재까지 도로 공항, 철도, 원자력시설, 전력시설, 농업기반시설 등 주요 기반시설은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또한 각 기관에서는 혹시 모를 피해 발생을 대비해, 각 소관 시설에 대해 추가 세부 안전점검과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다만, 12일 12시 현재 창고 건물 벽 균열, 유리창 파손 등 소규모 시설 피해가 32건이 신고됐다.

이상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이번 지진으로 인한 피해신고 상황을 잘 살펴보고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추가 피해 상황이 있는지 지속적으로 점검할 것”을 지시했다.

또한 “현재 소규모이기는 하나 여진이 추가 발생하고 있어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비상대응태세를 유지하고 철저한 상황관리를 해달라”고 지시하고 “국민께서도 여진 가능성을 염두에 두시고 지진 행동요령 숙지 및 피해가 발생하면 관계기관에 즉시 신고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