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북지역 항만 개발·운영 현황 및 풍수해 대비 태세 점검

기사승인 2024.06.12  17:25:02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강도형 해수부 장관, 군산항 부두 개발·운영 현황 및 새만금 신항 개발사업 현장점검

   
▲ 해양수산부(사진=PEDIEN)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강도형 해양수산부 장관은 6월 13일 전북지역을 찾아 군산항 개발·운영 현황과 새만금 신항의 개발 현장을 점검할 예정이다.

먼저, 강 장관은 10시 30분 군산 광역해상교통관제센터와 유연탄 부두를 방문해 센터와 부두 운영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관계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강 장관은 현장을 점검하면서 “각종 중장비가 혼재되어 작업이 진행되는 하역 현장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꼼꼼히 챙겨봐 주시기를 바란다”며 작업 현장에서의 안전을 강조하고 “전북의 수출입 관문인 군산항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준설토 처리를 위한 제2준설토 투기장 공사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할 예정이다.

다음으로 오후 2시 30분 새만금 신항만 개발 현장을 방문한 강 장관은 사업 추진현황과 풍수해 대비 태세 등을 점검하고 새만금을 포함한 군산항 일대 개발 계획에 따른 해양환경 영향도 점검할 예정이다.

해양수산부는 새만금지역 활성화와 배후 산업 지원 등을 위해 새만금 신항을 개발하고 있으며 2026년 부두 2선석을 우선 개장하는 것을 목표로 건설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있다.

강 장관은 현장 관계자들에게 “새만금 신항만 건설사업이 새만금의 대표적인 SOC 선도사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강조하며 “건설 근로자 안전사고 예방과 여름철 풍수해 피해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주기 바란다”고 당부할 예정이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