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조지연 의원, 민생토론회 현안 사업 꼼꼼히 챙길 것

기사승인 2024.06.20  15:57:44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조 의원, “원활한 현안 사업 추진을 위해 관계부처와 수시로 협의할 것”

   
▲ 조지연 의원, 민생토론회 현안 사업 꼼꼼히 챙길 것
[중부뉴스통신] 20일 윤석열 대통령은 경북 경산시에 소재한 영남대학교에서 26번째 민생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동북아 첨단 제조혁신허브, 경북’이라는 주제로 열린 민생토론회에서 윤 대통령은 산업 구조 혁신과 스타트업 코리아의 주역으로 경북을 성장시키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경산에 정부의 역량을 집중해 스타트업 지원시설을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진 토론에서는 경산의 현안인 경산~울산 간 고속도로 개설, 대구도시철도 2호선과 대구권광역철도 연계선 구축, 스타트업 파크 조성, 지역혁신 벤처펀드에 대한 논의가 있었고 관련 부처들은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이번 민생토론회에서 다뤄진 내용은 지역 발전에 꼭 필요한 사업이다.

경산~울산 간 고속도로가 만들어지면 자동차부품 산업을 중심으로 물류비 절감을 통한 획기적인 경쟁력 제고를 기대할 수 있다.

대구 2호선과 광역철도 연계선이 구축되면 시민들의 교통 편의성 증대가 예상된다.

또한 스타트업 파크가 조성되면 기업, 대학, 연구기관의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통해 기업 성장과 생태계 구축의 거점이 마련된다.

지역혁신 벤처펀드는 대구·경북지역의 스타트업 기업에 투자 활력을 통한 성장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이에 조 의원은 “오늘 민생토론회에서 논의된 현안 사업들이 경산 발전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관계부처와 수시로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