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예천군, 일자리 특별지원 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0.04.08  07:23:52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6억8천여만원 예산으로 무급휴직근로자·특수형태근로종사자·프리랜서 등 지원

   
▲ 예천군청
[중부뉴스통신] 예천군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근로자의 생활 안정을 도모하고자 지역고용 대응 일자리 특별지원 사업에 6억8천여만원을 긴급 지원한다.

이번 특별지원 사업은 국가 감염병 위기 경보 수준‘심각’단계인 지난 2월 23일 이후 피해사업장 무급휴직 근로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프리랜서 등 사각지대 근로자들에게 1일 2만5천 원, 월 최대 5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지원 대상은 영업일 5일 이상 무급휴직을 실시한 100인 미만 사업장 및 휴업 등의 사유로 5일 이상 일을 하지 못한 학원·방과후학교 강사, 문화예술 종사자, 주요업종 분야의 특수형태근로 종사자·프리랜서 등 이며 일을 하고 있으나 소득이 감소한 종사자에 대해서는 소득 감소율에 따라 차등 지원할 예정이다.

1인당 최대 2개월 지원을 받을 수 있으나 이번 1차 사업 집행 후 예산범위 내에서 4월분도 지원 예정이며 다만, 기초생활수급비, 경북도 재난긴급생활비, 실업급여 등과는 중복지원을 받을 수 없다.

신청 및 접수는 9일부터 29일까지이며 오는 12일까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온라인, 우편접수를 받고 13일부터는 예천군청 새마을경제과 일자리창출팀 또는 읍·면행정복지센터 방문 접수가 가능하다.

예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경제 위기상황에서 피해를 보고 실질적 지원을 받지 못해 사각지대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분들이 이번 사업으로 조금이나마 해소가 되길 바라고 지역경제가 한시라도 빨리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