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6개월간 임대료 50% 할인

기사승인 2020.04.08  07:40:43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경기도, 코로나19 극복 위해 경기벤처센터 입주기업 임대료 6개월간 50% 할인

   
▲ 경기도
[중부뉴스통신] 경기도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 입주기업들을 대상으로 올해 4월부터 임대료의 절반을 할인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지난 3월초 벤처창업지원센터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피해현황조사를 실시한 결과, 다수의 입주기업들이 상당한 경제적 피해를 입은 것으로 나타나 이를 긴급 지원하기 위해 내린 결정이다.

조사 결과 전체 입주기업의 58%가 직접적인 타격을 입었다고 응답했으며 피해액은 총 38억4,200만원으로 업체 1곳당 평균 6,500만원 상당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확인됐기 때문이다.

특히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필요한 지원정책에 대한 수요를 파악한 결과, ‘피해기업 임대료 지원’이 57%로 가장 많았고 이어 ‘경영안정자금지원’, ‘재정조기집행’ 순으로 나타났다.

이에 도는 올해 1회 추가경정예산에 사업비 2억원을 편성, 이를 바탕으로 올해 4월부터 9월까지 6개월 동안 임대료의 50%를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현재 도내 16개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에 입주 중인 130여 개 사의 기업들로 업체 1곳 당 평균 150만원 가량의 임대료를 할인받을 수 있을 것으로 추산된다.

박상덕 경기도 창업지원과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중소·벤처기업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만큼,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다각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이번 임대료 지원이 피해 기업이 하루빨리 정상화 되고 지역경제가 회복되는 마중물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경기벤처창업지원센터’는 경기도에서 지원하고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운영 중인 ‘기술기반 창업 허브’로 창업 3년 이상 7년 미만 성장기 유망 기술창업기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입주기업은 저렴한 비용으로 전용 사무공간과 공용 시설을 제공받게 되며 창업교육과 제품홍보 및 판로지원, 시제품/디자인 개발 등 사업화 지원, 분야별 전문가의 멘토링 지원 등을 필요에 따라 받을 수 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