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남해군, 봄철 불법 소각행위 집중 단속

기사승인 2020.04.08  08:45:47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불법 소각 엄중 처벌, 산불예방에 총력 대응

   
▲ 남해군청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남해군은 산불발생의 위험이 높은 4월, 불법 소각으로 인한 산불발생 예방을 위해 불법 소각행위 집중단속에 나선다.

이번 집중단속은 봄철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화재 발생의 위험도가 높은 시기에도 불구하고 농업 부산물과 폐기물, 논·밭두렁 불법소각 신고 및 출동이 증가하고 있는 실태에 따른 조치다.

실제로 청명과 한식을 앞둔 지난 3일 오후 3시경 고현면 방월마을 구 도로변에 담뱃불로 의심되는 화재를 산불감시원이 조기에 발견해 초기진화했으며 지난 4일 오후에도 삼동면 지족1리마을에서 소각으로 발생한 화재를 현장 순찰하던 산불감시원이 조기 발견해 산불진화대 및 삼동119안전센터에서 신속 출동해 초기 진화했다.

특히 이날은 바람이 많이 불어 초기대응이 없었다면 대형 산불로 번질 우려가 높았다.

남해군은 봄철 산불방지 특별대책 상황실 운영과 소각행위 근절 예방홍보 활동을 전개하는 한편 산림 연접지역, 논·밭두렁, 산불 취약지역, 신고다발지역 등을 중심으로 일체의 소각행위에 대한 현장 순찰과 단속, 지도점검을 강화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불법 소각행위는 미세먼지 증가뿐만 아니라 산불 등 대형화재 발생 위험을 높일 수 있으므로 과태료 부과 또는 형사처벌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