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에너지 바우처 서둘러 사용하세요

기사승인 2020.04.08  08:55:24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취약계층 에너지 바우처 사용률 82.7%, 4월 30일 마감

   
▲ 에너지 바우처 서둘러 사용하세요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인천시는 취약계층의 겨울철 난방요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2019년 에너지 바우처 사업을 오는 4월 30일 마감한다고 밝혔다.

에너지바우처는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해 에너지바우처를 지급해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생계급여 또는 의료급여 수급자이면서 본인이나 가구원 중 노인, 영유아, 장애인, 임산부, 중증질환자가 포함된 가구를 대상으로 난방요금을 지원한다.

인천시 2019년도 에너지바우처 사용 발급가구는 총 4만162가구 45억3천만원이며 지원금액은 1인가구 9만1천원, 2인가구 12만8천원, 3인가구 15만6천원이고 읍·면·동에서 발급받은 국민행복카드를 겨울철 난방요금 결제에 사용하면 된다.

아울러 아직 에너지바우처를 사용하지 않은 가구에서는 4월 30일까지 사용해야 하며 사용하지 않을 경우 자동 소멸될 수 있으니 서둘러 사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철현 에너지정책과장은 “시민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한 에너지바우처 사용률이 82.7%로 아직 사용하지 못한 가구는 속히 사용해 에너지 복지 혜택을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과 함께 성장하는 사회적 가치 실현을 목표로 에너지 복지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