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옥천군, 면지역 공보육 강화를 위해 도약하다.

기사승인 2020.04.08  09:06:49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안내면, 안남면 주민 숙원, 군 4번째 국공립 ‘안내 행복한 어린이집’개원

   
▲ 안내 행복어린이집 전경, 내부 보육아동 간식 먹는 모습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충북 옥천군이 믿고 맡길 수 있는 공보육 강화와 안내면, 안남면 지역 정주여건 개선에 나섰다.

옥천군 안내면 현리에 소규모 국공립‘안내 행복한 어린이집’이 개원했다고 8일 밝혔다.

옥천군의 4번째 국공립 어린이집인 이곳은 안내면 복지회관 1층에 있으며 지난 1일 개원해 원장 1명, 담임교사 1명, 조리원 1명이 긴급보육 서비스로 8명의 유아를 돌보고 있다.

보육 아동들은 만0세 ~ 2세 미만의 영유아들로 주로 안내, 안남면 아이들이며 보은 지역 아동도 1명 있다.

행복한 어린이집은 정원 14명 규모로 43평의 어린이집 내부는 보육실 2칸, 실내놀이터 1칸, 주방으로 되어있다.

지난해까지 이 어린이집은 학부모들이 결성한 부모협동조합이 직접 어린이집을 운영하고 있었다.

그러나 학부모이 납부한 보육료와 안내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일부 지원하는 주민지원 사업비로는 운영상 어려움이 많아 폐원 위기에 놓여있었다.

이에 옥천군은 지난해 11월 농림 축산식품부‘농촌공동아이돌봄센터 설치·운영 사업’을 공모해 사업비 1억 1,800만원을 확보해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며 해결책을 찾았다.

군은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사업비 1억 1천 800만원을 확보해 운영비와 시설 운영에 필요한 물품 구입비용을 지원하고 6월에는 리모델링 공사를 해 안전하고 쾌적한 보육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여영우 주민복지과장은 “인구 감소와 보육시설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면 소재 지역에 믿고 맡길 수 있는 공보육 시설을 지속적을 확대해 옥천군의 정주여건 개선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안내면 이장협의회 정은영 회장은 “국공립으로 새롭게 시작되는 만큼 운영상 문제되지 않고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 해달라”는 당부의 말과 함께, “면민들의 숙원 이었던 국공립어린이집 설치를 위해 노력해준 김재종 군수님과 군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하다”는 말을 전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