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긴급재난지원금 강원상품권으로 받고 착한소비 동참하자

기사승인 2020.05.21  16:45:11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강원상품권은 가맹점 환전한도 제한, 골목상권·전통시장 등 사용 필요

   
▲ 강원도청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긴급재난지원금이 지역사랑상품권, 신용·체크카드, 선불카드로 지급되고 있다.

강원도가 5월 20일 현재 집계한 바에 따르면, 가구 수 기준 도내 지급대상 가구 수 72만 여 가구 중, 지급수단별 신청 비율은 특히 지역사랑상품권 신청 비율은 7%로 전국에서 인천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비율이다.

긴급재난지원금을 강원상품권 등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수령하는 것을 선호하는 이유는 타 지급수단의 사용기한이 올해 8월 말까지인 것에 비해 상품권은 유효기간이 발행일로부터 5년이라는 점이 작용한 것 으로 보인다.

또한, 강원상품권의 경우 가맹점별로 월 단위 환전한도를 정하고 있어 특정업소에만 지나치게 집중되는 소비가 불가능하도록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때문에 ‘긴급재난지원금’이 지역상권에 골고루 사용될 수 있게 하고 있다.

특정가맹점이 환전한도가 기준액을 넘을 경우에는 가맹점에서 강원상품권을 받을 수 없으므로 소비자는 이 점을 고려해 음식점, 동네슈퍼, 전통시장, 골목상권 등에서 골고루 사용하는 것이 필요하다.

현재 도내 18개 시·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원하는 주민을 위해 ‘시군이 발행하는 상품권’과 ‘강원상품권’을 사전에 확보해 지급하고 있다.

다만, 일부 시·군의 경우, 확보물량 등 사정에 따라 시군상품권 또는 선불카드를 우선 지급하는 경우가 있음을 유념해야 한다.

한편 강원도는 ‘긴급재난지원금 소비 캠페인’을 통해 긴급재난지원금 으로 ‘강원상품권’을 수령해 소비하는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는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에 맞춰 도가 발행하는 ‘강원상품권’의 유통을 촉진시키고 나아가 소비 붐이 지역경제에 긍정적 영향을 줄 수 있도록 ‘강원상품권’을 홍보하려는 것이다.

강원도 노명우 경제진흥국장은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로 큰 타격을 받은 지역 소상공인의 매출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전통시장, 골목상권 등에서 골고루 착하게 소비되길 바란다”고 하며 “특히 지역사랑상품권은 가맹점별 환전한도가 정해져 있기 때문에 다양한 곳으로 소비가 분산되는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