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안전도시 구축, 싱크홀 예방, 노후 하수관로 정밀조사 용역 추진

기사승인 2020.07.02  09:17:35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20년 이상 노후 하수관 107㎞ 정밀조사 시행

   
▲ 동해시청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동해시가 싱크홀 현상의 주요 원인 중 하나인 노후 하수관로의 결함을 파악하기 위해 지난달 6월 17일부터 4억 9천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노후 하수관로 정밀조사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하수관로로 인한 싱크홀은 하수관로가 노후화돼 땅속에 동공이 발생하고 그 위로 차량 통행 등 하중이 가해지면서 지반침하가 발생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 정밀조사는 20년 이상 지났거나, 공사지역 주변에 매설된 노후 하수관로 등 총 107km 길이의 관로를 대상으로 CCTV, 지표투과레이더 등을 이용한 정밀조사를 진행하게 된다.

하수관로는 다른 지하매설물과 달리 파손이 발생해도 즉시 확인이 어렵고 매설심도 또한 깊어 즉시 확인되지 않기 때문에, 동해시는 이번 사전조사를 통해 향후 노후 하수관로 정비 계획을 수립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동해시는 1단계로 지난 2015년 완료한 정밀조사 결과에 따라 시 전역 약 4㎞에 달하는 노후 하수관로를 교체·보수하기 위해 총 사업비 19억원을 투입해 올해 12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 중에 있다.

김형일 동해시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이번 정밀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시 일원 노후된 하수관로에 대한 정비를 통해 싱크홀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도시침수 예방과 토양 및 하천 내 환경개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