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장흥군, 지표수보강사업비 35억원 확보 ‘가뭄 대비’ 총력

기사승인 2020.07.10  16:58:13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장흥군, 지표수보강사업비 35억원 확보 ‘가뭄 대비’ 총력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장흥군은 국비 보조로 지표수보강 사업비 35억원을 확보해 장동면 양곡저수지 제방을 전면 재축조하고 있다고 밝혔다.

1965년 축조된 양곡저수지는 제체누수 및 노후로 2016년 정밀안전진단결과 안전등급 D등급으로 판정됐다.

2019년 10월 착수한 공사는 현재 70%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평소 양곡저수지는 규모가 작아 영농철 저수지 이외 관정을 이용해 농업용수를 충당하는 등 상습가뭄 우심지역이다.

내년 10월 공사완료 시 11만톤의 농업용수가 확보되어 장동면 조양리 양곡마을 일원 22.4ha의 농경지에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으로 영농철 농민의 근심해소와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10일 장흥군은 장마철 집중호우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공사 추진사항과 기습 폭우에 대비 배수대책 등 긴급 안전점검을 추진했다.

군 관계자는 “착공 후 휴무일 없이 인력과 장비를 총력 투입한 결과 우기철 저수지에 일부 담수가 가능해 올해 하반기부터는 농업용수 확보에 차질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