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북도,‘자체감사활동’3년 연속 최우수기관 선정

기사승인 2020.12.04  15:36:28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현장·예방 중심 감사·적극행정·도민불편 해소 노력 성과

   
▲ 전라북도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전북도는 감사원이 4일 발표한 17개 광역자치단체의 자체감사활동 평가 결과에서 광역지방자치단체 그룹에서 최고 등급인 에이등급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감사원은 매년 공공감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자체감사활동 역량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및 공공기관의 자체감사활동 등에 대해 평가하고 있다.

평가대상기관은 실지심사 대상기관 142개 기관과 서면심사 대상기관 495개 기관이며 평가방식은 감사 인프라, 감사활동, 감사성과, 사후관리 4개분야에 대해 4단계(에이-비-시-디) 등급으로 구분해 평가하고 있다.

한편 이번 평가에서 전북도는 부패방지를 위한 익명제보시스템 운영, 진정 및 비위사항에 대한 엄중 문책 등 공직기강 확립, 수감기관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감사, 유사·반복 사례 재발방지를 위한 업무연찬, 민간단체와의 협업을 통한 부실공사 예방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그동안 전북도는 사전 컨설팅감사 대상자를 기존 공무원에서 인·허가 등을 신청한 민원인까지 확대하는 한편 감사역량을 결집해 현장중심의 생활체감형 감사 일환으로 환경분야 및 대형공사장에 대한 안전점검을 통해 도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 및 개선을 위해 노력했다.

김진철 전북도 감사관은 “우리나라 최고 감사기구인 감사원으로부터 자체감사활동평가에서 3년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이는 감사관실 직원들이 노력한 결과”며 “앞으로도 감사역량을 결집해 더 낮은 자세로 도민의 불편을 해소하고 개선하는 감사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