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력단절여성의 안정적 창업, 제주도에서 돕는다

기사승인 2020.12.04  15:52:17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7개 팀 사회적 기업가 육성사업 선정 및 5개 팀 예비 사회적기업 지정 성과

   
▲ 경력단절여성의 안정적 창업, 제주도에서 돕는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와 인화로사회적협동조합은 지난 3일 여성공동체협동조합 8곳과 올해 신생협동조합 5곳의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여성공동체 창업 네트워킹 女·氣·UP GO 가자’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제주올레 안은주 이사와 오젬코리아 지은성 대표의 공동체 비즈니스와 기업운영전략에 대한 코칭을 통해 역량강화 및 기업 활성화 방안을 고민하는 등 여성공동체간의 정보교류와 지속적 운영에 대해 논의됐다.

여성공동체 창업 인큐베이팅 지원 사업은 경력단절여성 5인 이상으로 구성된 공동체를 대상으로 창업 전 단계부터 컨설팅, 교육, 자문 등을 지원해 사회적기업·협동조합 설립 등 안정적 창업을 돕기 위해 2016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산업과 연계한 교육·식품·여행·화장품 등의 분야에서 총 21개 팀의 협동조합이 설립됐으며 팀별 1,500만원의 창업보육비가 지원되고 있다.

특히 협동조합 설립 이후 사후관리를 통해 7개 팀이 사회적 기업가 육성사업에 선정됐으며 5개 팀이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되기도 했다.

대표적으로 감귤을 활용한 먹거리 상품 개발·판매, 체험하는 ‘하례리감귤빵’ 천연비누?친환경 화장품 제조 판매하는 ‘꽂마리협동조합’ 전래놀이를 통한 소통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교육하는 ‘마을놀이협동조합’ 인문학 기반 체험학습 및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하는 ‘인문놀이협동조합’ 제주 친환경 의류상품 제조 및 유통하는 ‘데일리스티치’ 등이 성공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올해에는 발달장애 아동의 돌봄과 출판을 주 사업으로 하는 ‘별난고양이꿈밭사회적협동조합’ 가파도 청보리 및 해초류를 활용한 상품개발 및 도소매하는 ‘협동조합 가파도이야기’ 등 5개팀이 창업해 활동하고 있다.

임태봉 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앞으로도 창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의 창업 아이템을 발굴해 기초설계부터 창업까지 체계적 지원을 통해 성공적인 사업화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