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직란 도의원, 도내 운수종사자들의 양성평등한 근무환경 조성 기대

기사승인 2021.09.27  14:43:21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김직란 의원 대표발의, ‘경기도 여객자동차 운수사업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입법예고

   
▲ 김직란 도의원, 도내 운수종사자들의 양성평등한 근무환경 조성 기대
[중부뉴스통신]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직란 도의원은 도내 전체 운수종사자들의 고충해소 및 집중도를 높이기 위해 ‘양성평등기본법’에 따른 양성평등한 근무환경 조성 지원을 주요골자로 하는 ‘경기도 여객자동차 운수사업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입법예고 했다고 27일 밝혔다.

조례안을 대표 발의한 김직란 도의원은 “경기지역의 버스운수종사자 중 여성은 전체 인원은 약 3%정도의 수준에 불과해, 남성 버스운수종사자가 대부분인 현 상황에서 여성 버스운수종사자의 근무환경에 대한 고충이 증가하고 있다”며 “양성평등한 근무환경을 조성에 대한 지원을 통해 전체 도내 운수종사자의 업무 집중도를 높이고 궁극적으로 도민의 교통안전에 증진시키고자 했다”고 조례 개정 취지를 밝혔다.

또한, 이번 개정조례안은 보조금 부정수급에 대한 시설개선비 및 인센티브 지원 제외 규정에서 처분주체, 대상 및 기점을 보다 명확히 재정비하고 양성평등한 근무환경 조성 사항을 경영 및 서비스 평가 항목에 포함시킬 수 있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조례안은 27일부터 10월 1일까지 도보 및 도의회 홈페이지를 통해 게시될 예정이며 제355회 임시회 의안으로 접수될 예정이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