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서울교통공사, 몽골에 지하철 45년의 안전노하우 전수

기사승인 2021.09.28  17:00:19

공유
default_news_ad2
ad41
ad42

- “재작년부터 이어진 몽골과의 인연 특별…그간 쌓아온 공사 역량 아낌없이 전달할 것”

   
▲ 서울교통공사, 몽골에 지하철 45년의 안전노하우 전수
[중부뉴스통신] 서울교통공사가 이달 27일부터 한국국제협력단의 협력을 받아 ‘몽골 철도안전 선진화를 위한 중장기 로드맵 및 실행계획 수립 지원’ 온라인 연수를 진행한다.

이번 연수는 KOICA가 주관하는 글로벌연수사업의 일환으로 국제 사회에서 경제 발전을 이끌어 갈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개발도상국 공무원·기술자·연구원·정책결정자 등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사업이다.

몽골 도로교통개발부 및 산하기관 관계자 21명을 대상으로 10일간 실시하는 이번 연수에서 공사는 ‘안전한 도시철도, 편리한 교통서비스’라는 공사의 경영목표에 기반해 1974년 지하철 1호선 개통 이래 오랫동안 도시철도를 운영하며 쌓아 온 역량을 최대한 전달할 계획을 세웠다.

나아가 연수가 종료된 후에도 별도의 온라인 채널을 활용해 연수생들이 희망하는 철도안전 전반에 대한 노하우를 제공할 예정이다.

공사는 지난 2019년 5월 몽골 울란바토르 철도청 소속 안전관리자를 대상으로 서울 지하철에 적용된 안전시스템인 작업장 안전규칙 및 관련 규정 기계설비 분석제어 시스템 및 스마트안전체험관 견학 보건안전 경영 시스템 재난·재해 예방 및 연구 작업장 위험 측정 및 점검 평가 근로자 스트레스 관리 등의 내용으로 ‘글로벌 철도아카데미’를 진행한 바 있다.

이번 연수에 참가하는 몽골 도로교통개발부 소속 잇겔트 선임기술자는 “2년 전 공사에서 안전 교육을 받고 온 동료를 보고 공사가 진행하는 교육에 관심이 생겼다”며 “코로나 때문에 직접 방문하지 못해 아쉽지만, 이번 연수를 통해 몽골 철도의 안전역량을 끌어올리고 싶다”고 연수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은 “몽골과는 재작년부터 교류를 시작하며 특별한 인연을 이어오고 있는데, 우리 공사가 많은 노력을 기울여 축적해 온 안전 역량을 몽골 도로교통개발부 직원들과도 나눌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연수가 우리의 역량을 스스로 점검하고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37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